그림 drawing/doodles 막그림

초여름 밤

uchonsuyeon 유천수연 2019. 6. 8. 21:03
반응형

 

 

뽀샤시한 봄이 지나가고 나면 진뜩 여름이 다가온다. 진뜩거리는 느낌의 그녀가 다가 온다. 누군가에게는 이런 밤의 시작. 

반응형

'그림 drawing > doodles 막그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angel BINU - 엔젤 비누  (0) 2019.07.17
붉은 눈의 공주  (0) 2019.06.08
초여름 밤  (0) 2019.06.08
무슨 생각 중이야?  (0) 2019.06.08
핑크배경 소녀  (0) 2019.05.28
성녀 여왕  (0) 2019.0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