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라이프 my life262

그렇게 물어보면 원하는 답을 들을 수 없습니다. 그렇게 물어보면 원하는 답을 들을 수 없습니다. / 지은이 김호 질문은 참 어렵다. 특히 한국 조직문화에서 질문은 욕먹을 각오는 되어 있어야 한다. 욕먹을 먹거나, 일을 떠안거나. 그 둘 중 하나를 득템 하게 되는 것인 한국 사회에서 '질문'이다. 아, 그런데 내가 했던 질문이 잘못되었나 보다. 나는 특히나 질문에 대해 두려움을 갖고 있다. 아니 트라우마를 갖고 있다. 때는 바야흐로 중딩때의 일이었다. 학기가 끝 나갈 즈음, 선생님들은 수업 대신 자율학습시간을 종종 주셨다. 그때, 한 선생님께서는 시간을 갖으셨다. 어떤 질문이든지 대답해주시겠다는 호기로운 말에 아이들은 하나둘 손을 들어 질문을 했다. 나도 정말 궁금한 걸 물어보았다. - 선생님 정말 머리가 좋아지는 약이 있나요? 당시 머리가 좋아진다는 .. 2021. 2. 25.
식물이 준비하는 봄. 그리고 베로니카와 국화의 봄 2월을 맞이하는 식물들은 매우 분주해요. 자세히 들여다보면 '끙차'하고 머리를 내밀고 있지요. 나무도 그렇고 꽃들도 자기 나름의 역할을 해내고 있어요. 양평의 겨울이 무척 추운편인데, 지난 2주간은 영하 20도 정도까지 내려가다보니 무척 걱정되더라고요. 크로커스를 심어둔 입구쪽 꽃밭에는 이미 지난 겨울부터 머리를 내밀고 있는 녀석들도 있었거든요. #크로커스 판매자에게 문의를 해보니 지들이 추우면 알아서 성장을 멈추고 대기할꺼라고 하더라구요. 걱정스러운 눈으로 오며가며 눈여겨 보았는데, 날이 따뜻해지니 쑥쑥 자라는게 보이네요. 크로커스는 악마의 뿔같네요. 마치 작은 지진이 난것같은데, 튤립이나 다른 구근식물들이 올라오는 모습이더라고요. 작년에 심은 작약은 여름을 채 나지 못하고 죽어버렸어요. 그래서 두 뿌.. 2021. 2. 14.
농막에 정화조를 놓을 것 같네요 와 양평쪽 조례가 바뀌어 허가제였던 정화조가 신고제로 바뀌었네요. 그 차이가 무엇이냐! 토목설계비나 기타 필요한 사전작업이 사라졌다는 거죠. 그렇다보느 예상 비용이 반 정도로 줄었어요. 350만원에 설치가 가능하다고 해서 곧 할듯합니다. 이제 화장실 사용이 편해지고 세면대도 생기겠네요 ㅎㅎㅎ 남편이 정화조 설치를 서두르고 있어요. 왜냐면. 작년에도 한둘달만 신고제로 했다가 바로 허가제로 바뀌었다고 하네요. 이것도 곧 바뀔지도 모른다고 하니 서두르는 거지요. 정화조 필요하신 분들 서두르세요~~ 2021. 2. 9.
첫 실링왁스 놀이 큰 아이가 사고를 쳐서 나간 멘탈을 달래기 위해 미뤄뒀던 실링왁스 놀이를 했다. 요즘 스트레스는 다꾸로 해결하고 있다. 스티커를 붙이든 그림을 그리든 다이어리에 소중히 하나씩 꾸미고 나면 스트레스가 많이 해소가 된다. 중국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구입을 하기도 했지만, 한중일 비교해도 그냥 국내사이트에서 구매하는게 낫는 경우가 많다. 정말 대량으로 구매할게 아니라면 말이다. 일단 국내주만하면 배송이 빠르다! 주로 주문하는 곳은 매드스탬프라는 곳인데, 제품들 취향도 맞는데 아래 사진처럼 덤을 준다. 정말 센스 넘치는게 내가 구매하는 분류에 맞춰서 덤을 주니 정말 기분이 좋다. 다른 몇곳에 주문해도 덤이나 서비스를 주는 곳은 거의 없었다. 이러니 같은 값이라면 이런 곳에서 계속 주문을 하게되지. 초에 불을 붙이려.. 2021. 2. 9.
멘탈이 탈탈탈 1월은 열심히 살았기에, 2월 초는 좀 놀았다. 두번째 주가 되면서부터는 다시 그 루틴대로 하려했지. 오늘도 호기롭게 의자에 앉아 영어공부를 시작했다. 둘째가 다가와 '엄마, 가자 가자'라면서 나를 끌어당겼지만, 나는 공부를 해야한다며 거부했다. 솔솔 먹향이 올라왔는데, 어디서 오는거지. 신기하네 하면서 무시했다. 그 무시는 큰 후회로 돌아온다. 둘째 손에 이끌려 겨우 거실로 나오니, 거실 테이블 밑에 큰 아이가 쪼그려 앉아 있지. 쎄한 기분이들었다. 먹향. 먹향이 나는 이유는 먹물이 먹물통밖으로 나왔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 먹물과 함께 있는 것들은 비싼 화선지와 비싼 붓이다. 바닥에 펼쳐져 있는 붓마리안에 붓들이 보이고, 먹물이 쏟아져있는 그릇안에 붓이 두개가 들어가 있다. 이 붓들은 그냥 붓이 아니다.. 2021. 2. 9.
양평, 눈이 지나간 자리, 장작 그리고 비닐 하우스 따뜻했던 날씨 덕분에 다시 양평에 가겠다는 마음을 먹고 토요일 이른 시간 양평으로 출발했다. 제법 서울의 날씨가 따뜻해진 탓에, 눈이 왔음에도 어느새 흔적 찾기가 어려웠는데, 양평에 들어서자마자 눈이 보인다. 얼어붙었던 강 위로 눈이 바람에 쓸려지나 간 자리가 보였다. 세미원, 두물머리부터 이런 모습이 알래스카 같아 신기했다. 도착 예정시간이 12시였는데, 조금 늦게가고 싶었지만 주식 팔아 산 장작 때문에 서둘러 갔다. 주식판 돈이 주식에서가 아니라 현실에서 활활 타오르게 되었다. 커피를 내려주면 장작 정리하는 걸 돕겠다고 했건만 남편이 거절했다. 나는 믹스커피 2봉을 탄 커피잔을 쥐어주고 놀기 시작했다. 하지만, 아이들은 엄마를 쉬게 해주지 않는다. 땅이 얼어 배수가 되지 않은 탓에 눈이 녹아 바닥을 .. 2021. 2. 7.
작은 집을 짓는다면, 여길 한 번 꼭 보세요. Tiny House information www.youtube.com/channel/UCoNTMWgGuXtGPLv9UeJZwBw Living Big In A Tiny House My name is Bryce, and I'm passionate about small space design. Join me on my travels as I journey to find the very best tiny homes, alternative dwellings and stories of downsized, eco-friendly living. I'm not just watching from the side-lines though! I als www.youtube.com 뉴질랜드 사람 Bryce가 소개하는 작은 집들이에요. 하루에 한두번은 들어가서 이집 저집.. 2021. 2. 5.
넷플릭스 굿쯔가 왔어요 오 #넷플릭스굿쯔 가 도착했어요 #브런치 #넷플릭스 작가로 선정되어 #아이패드미니 는 받는 걸 알았는데, 뜻밖에 굿쯔도 왔더라고요. 완전 놀랐네요 ㅎㅎㅎ 몰스킨을 살까말까했는데 뙇 나타나서 깜놀 ㅎㅎㅎ #감사합니다 2021. 2. 4.
강풍에 다 날라가네 와.... 지난 주, 그러니까 오늘로부터 2~3일 전에 있던 일이에요. 저희 땅에는 CCTV가 3개 달려있거든요. 종종 남편이 확인하는데, 보니까 밭안의 물품들이 다 뒤집어 있는거예요. 트램블린서부터 ...... 왜 저 천막 프레임이 날라갔나.. 의아해 하던 남편이 농막에 정리하러 가서 CCTV를 확인하고 보내줬어요. 트램블린에 맞아 넘어간거있지요. 작년 장마에 무너져내렸던 천막프레임을 이제 영영 못쓰는거 아닌가 모르겠네요. 허허......... 밤도 아니고 한낮에 무섭군요 ㅎㅎ 2021. 1. 31.
728x90